20091231 :: ActiveX없는 신용카드 결제 – 알라딘

2009년을 마감하는 시점을 앞두고 매우 반가운 소식이 들려왔네요. 인터넷 서점 알라딘이 activeX없이 신용 카드 결제가 가능하도록, 결제 시스템을 변경했습니다. 크리스마스 즈음에 변경된 듯 합니다. 아무래도 아이폰의 국내 진출 이후에 예상되던 변화 중에 하나였는데, 생각보다 빨리 알라딘이 움직였네요. 아무튼 이 반가운 소식을 듣고 곧장 알라딘으로 달려가 책 2권을 구매했습니다.

위 화면은 뭐 특정 서적을 위한 광고는 아니고, 실제 주문화면입니다. 우분투 리눅스에서 파이어폭스로 주문하는 화면입니다. 신용 카드 번호와 유효 기간을 입력하면 깔끔하고 번개같이 빠르게 결제가 이루어집니다.

은행이나 대형 쇼핑몰 사이트에서 먼저 이런 움직임이 있을 것도 같았는데, 알라딘이 매우 기민하게 움직여주네요. 개인적으로 파이어폭스에서 사이트가 완전하게 보이지 않는 듯한 아쉬움은 조금 남지만, 알라딘의 이러한 행보는 매우 칭찬 받아도 좋다고 생각됩니다. 이제 좀 병신같은 보안 플러그인은 정말이지 사용자들의 개인 정보 보호를 위해서도 이제는 사라져야 되지 않을까 싶네요.

알라딘 화이팅!

20090412 :: 악성 소프트웨어를 배포하는 알라딘?

구글 크롬으로 블로고 스피어를 오가다 보면, 요 몇 일 사이 급격히 악성 소프트웨어를 배포하는 것으로 의심 받아, 빨간 화면으로 차단되어 버리는 블로그 들이 꽤 많았습니다. 얼추 티스토리 사용자 분들이 많아서 티스토리의 위젯 중에 뭔가가 문제를 일으켰나 싶기도 했었는데, 그랬다면 아마 티스토리 전체가 차단되었어야 할 것이고해서 빨간 화면을 잘 들여다 보았더니 알라딘의 TTB (?)인가 하는 것이 문제를 일으킨 것 같더군요. 그래서 무슨 일인가 싶기도 하고, 알라딘에서는 어떤 이야기를 하고 있나 싶어서 구글에서 알라딘을 검색하고 알라딘에 접속하려하자…

알라딘 TTB광고를 실은 사이트들은 ‘무시하고 계속하기’와 같은 어느 정도 위험을 감수하고 진입하는 방법이 있었는데, 알라딘 사이트 자체는 구글에 의해서 완전히 막혀 있네요. 물론, 네이버 등과 같은 다른 검색 엔진을 사용하거나, 주소 입력창에 알라딘의 웹 사이트 주소(aladdin.co.kr)를 입력하면 ‘빨간화면’만 확인하고 진입은 가능합니다. 아무래도 알라딘 자체에서 악성 코드를 배포한다기 보다는 공격 당한 적(그래서 제 3자에 의해 배포 중간 경로로 활용된)이 있다거나 해서 그 기록을 바탕으로 구글이 위험 사이트로 진단하는 것 같습니다. 알라딘 이미지 서버 같은 곳도 함께 영향을 받다보니 알라딘 TTB 광고를 실은 여러 블로그 들도 빨간화면들을 계속 보여주고 있다고 판단됩니다. 물론 시간이 조금 지나고 나면 다시 정상화될 것 같습니다만, 사실 국내 많은 ‘대형’ 사이트 들이 여전히 구글에 의해 위험 사이트로 진단되고 있는 걸 보면 무슨 ‘IT 강국 겉절이’도 아니고 이게 뭔가 싶기도 하네요.